맥 앱스토어에 대한 기대 

애플 맥 앱스토어

지난 애플 이벤트 Back to the Mac 에서 맥 앱스토어에 대한 발표가 있었습니다. 
맥 사용자로서 맥에서 사용할 응용프로그램을 여기저기 찾아다닐 필요가 없어진 점이 가장 먼저 환영할만한 일입니다.  또 한편으로 맥 앱스토어가 생기면 아이폰 아이팟터치 아이패드에서의 경험을 맥으로 자연스럽게 연장할수 있을 것이란 생각이 듭니다. 
아이폰 사용법에 익숙해진 사용자들이 새로워진 맥북에어나 맥북, 맥북프로을 구매했을때 유사한 사용법과 더 쉽게 사용할수 있는 접근성이 커진다는 것입니다.

매직 트랙패드는 이미 출시되어 컴퓨터에서 멀티터치를 사용할수 있습니다. 물론 맥북은 이미
트랙패드에서 멀티터치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매직트랙패드는 맥 데스크탑을 위해 마우스 대
용으로 괜히 만든 것이 아니고 치밀한 계획이 있었나 봅니다. 이부분이 맥 앱스토어에서 어떤
응용프로그램이 등장할지 매우 기대가 되는 부분입니다. 

애플 맥 앱스토어

맥 앱스토어에는  iLife 패키지에서 필요한 앱이나  iWork, Pages등 필요한 응용프로그램만
따로 구매할수 있다는 점도 일면 경제적이라 좋을듯 합니다. 개발자들이 무료 앱을 맥 앱스
토어에 소개하면 한곳에 모여 있으니, 여기저기 찾아다닐 필요가 없어져 사용자로서 편한
맥 생활이 될듯합니다. 

애플 맥 앱스토어

맥 앱스토어도 아이튠즈에서 응용프로그램을 다운로드하고, 업데이트가 뜨면
 한꺼번에 할수 있게 됩니다. 맥을 처음 구매할때 받은 패키지들은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바로바로 업데이트 할수 있지만, 다른 곳에서 받은 응용프로그램들은 실행할때마다 업데이트를 체크하게 
니다. 하지만 이곳에서 받은 앱들은 한꺼번에 관리할수 있으니 좀 더 편한 응용프로그램 관리를 할수 있게 될것 입니다. 

애플 맥 앱스토어

우선 맥 앱스토어에서 앱을 다운로드하면 맥 데스크탑의 독에 바로 설치해, 마치 아이폰에서
앱을 다운 받고 바로 앱 아이콘이 생기는것과 유사합니다. 응용프로그램을 다운받아, 압축을 풀고 설치해야 하는 과정이 생략되는 것입니다. 
기존의 아이튠즈 계정을 이용해 구매할수 있고, 다운로드한 앱은 현재의 앱스토어에서 처럼 
다시 다운로드 할수 있는 시스템입니다. 
아이폰, 아이팟터치, 아이패드 사용자는 맥을 처음사서 소프트웨어를 다루는 방법이나 생소
함이 많이 줄어들것이라 예상됩니다. 앞으로 iOS에서 사용하던것과 유사한 방법으로 매우 
쉽게 다룰수 있는 응용프로그램들이 출시될것이라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데스크탑용 응용프로그램은 아이폰에서 사용할수 있는것처럼 쉽지 않습니다. 더 복잡한 사용
법을 요구하는데, 응용프로그램 사용법이 비슷해진다면? 
다음번에 구매할 노트북이 맥북이 될 확률이 더 높아질수도 있습니다. 

애플 맥 앱스토어

만일 기존에 아이폰, 아이팟터치, 아이패드용으로 출시 되었던 사용하기 쉽고, 기능 좋은 App들이 맥용 앱으로 넘어 온다면, 아이폰에서 부족했던 기능들을 채워줄수 있고, 아이폰과 연계해 공유 하는것이 더 편해질듯합니다. 이미 페이스타임으로 아이폰과 맥은 한층 더 가까워 졌습니다. 이렇게 맥과 아이폰에서 동시에 사용하면서 더 큰 효과를 발휘하는 앱도 기대가 되고
가장 기대되는 점은 기존 아이폰용으로 출시됐던 앱중에서 어떤 앱들이 맥용으로 출시 될지
가 가장 주목할만한 점입니다.

맥 앱스토어

업무용 응용프로그램에서는 맥에서도 사용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한 앱들도 있습니다. 아이폰
에 최적화된 앱들은 기기에서 사용하는것이 효율적이지만, 맥에서 흡사한 방법으로 사용할수
있다면 주저없이 구매하고 싶어지는 앱들도 있습니다. 
아이폰에서 사용하긴 약간 불편하지만, 컴퓨터에서 사용하면 효과적일듯한 응용프로그램도
맥용으로 나왔으면 합니다. 결국 아이폰 앱의 쉬운 사용법처럼 컴퓨터 응용프로그램도 쉬워
지면 좋겠고, 그 방향으로 가는듯 보입니다. 
예를 들면 어렵고 너무 비싼 포토샵은 컴퓨터에 있지도 않지만, Adobe Photoshop Express
라면 컴퓨터에서도 얼마나 사용하기 쉬울까요. 이미 사용법이 익숙한 사용자들은 앱을 다루
는데도 문제가 없을것입니다. 

맥 앱스토어

맥 앱스토어는 기존의 맥사용자들이 응용프로그램을 구매하는것이 편해질뿐만 아니라, 이미 iOS를 이용해본 사용자들이 데스크탑이나 랩탑에서 기존의 사용방법보다 편하고 쉬운 사용
법, 그리고 익숙한 사용자환경으로 맥으로의 접근성이 높아질듯합니다. 
그리고 아마도 맥북 에어가 그 중심에 있을듯 합니다. 
아이폰, 아이팟터치, 아이패드를 더 효과적으로 사용할수 있는 맥용 프로그램들도 많이 등장
하고 또한 기존 아이폰용으로 나왔던 좋은 앱들이, 맥 앱에서는 아이폰에서 추가하기 힘들었던 기능이 보강되어 출시되기를 기대해 봅니다. 

맥 앱스토어 90일 이내 커밍쑨~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